• Hansik Ahn

5. 경주 남산 목없는 석불

Updated: Feb 13, 2021

삼릉골을 따라 약 300m쯤 오르면 있습니다. 원래 인근 계곡에 어깨 일부분만 노출된 채 파묻혀 있던 것을 1964년 7월에 발견하여 이곳으로 옮겨다 놓았습니다. 옷을 맨 띠의 매듭과 왼쪽 어깨에서 가사 자락을 매듭지어 무릎 아래로 드리운 두 줄의 가사 끈인 영총(纓總)이 매우 정교하고 사실적으로 표현되었습니다. 이 석불은 지장보살상으로 추정하는 사람도 있으나 여래상으로 보고 있습니다.





9 views0 comments